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화지 위에 펼친 ‘내가 꿈꾸는 인천’

제6회 미래도시그리기대회 <청라호수공원 야외음악당>

이진우 기자 ljw@kihoilbo.co.kr 2017년 10월 23일 월요일 제15면

▲ 이상돈 팀장

# 초록우산 인천 가정위탁지원센터 이상돈 팀장 인터뷰

"화창한 가을날 밝게 웃으며 그림을 그리는 아이들처럼, 어려움에 처한 우리 주변의 아이들도 꿈과 희망을 잃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제6회 미래도시그리기대회’에 올해까지 3번째 참여하고 있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인천 가정위탁지원센터의 이상돈(40) 팀장의 바람이다. 이 팀장은 올해도 서구 청라호수공원 야외음악당을 찾았다. 이날 행사에서 무연고 아동지원 캠페인인 ‘세상이 품다’를 진행했다. 센터 자원봉사자들은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어린이들 중심으로 참여하는 미래도시 그리기 대회의 특성을 고려해 대회에 참여하는 아이들에게 환한 웃음으로 다가가 함께 어울리고 선물을 전달하면서 행사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캠페인을 이끌고 있는 이 팀장은 "우리 주위에는 부모로부터 버려지고 있는 무연고 아이들이 한 해에만 300여 명을 훌쩍 넘는다"며 "아이들과 학부모들이 함께 참여 하는 뜻 깊은 행사에서 우리 주변 아이들이 처한 어려운 현실도 함께 환기시키고 더불어 사는 세상을 실천하는 사회 풍토를 조성하고자 참가했다"고 말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모인 후원금은 무연고 아이들의 생계비 및 의료비로 전액 지원된다.

 이 팀장은 "아이들이 각자의 재능과 개성을 가지고 미래도시를 표현하는 모습을 보니 어릴 적 순수하고 깨끗한 마음으로 돌아간 듯하다"며 "아이들의 꿈과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이런 행사가 더욱 자주 열렸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저희 센터는 모든 아이들이 행복한 세상을 꿈꾸며 이처럼 좋은 취지의 행사를 꾸준히 지원할 것"이라며 "이와 함께 꾸준한 캠페인 및 홍보를 통해 소외되고 고통받는 아이들이 없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우제성 기자 wjs@kihoilbo.co.kr

 사진=이진우 기자 ljw@kihoilbo.co.kr

▲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이학재 바른정당 의원이 어린이들에게 도화지를 배부하고 있다.
▲ 지난 21일 인천 청라호수공원 야외음악당 일대에서 열린 제6회 미래도시그리기대회에서 한창원 본보 사장과 참석 내빈들이 그림 주제를 공개하고 있다.
▲ 인천 청라호수공원 야외음악당 일대에서 열린 제6회 미래도시그리기대회에서 어린이들이 무대에 나와 장기자랑을 하고 있다. ljw@kihoilbo.co.kr
▲ 어린이들이 페이스페인팅을 하고 있다.
▲ 강범석 서구청장이 어린이들과 함께 솜사탕을 만들고 있다.
▲ 참가 어린이들이 행사부스에서 그림을 그리며 즐거운 휴일 오후를 보내고 있다.
▲ 참가 어린이들과 학부모들이 행사부스에 줄지어 서 있다.
▲ 참가 어린이들이 행사부스에서 그림을 그리며 즐거운 휴일 오후를 보내고 있다.

2017102301010006127.jpg
▲ 제6회 미래도시그리기대회에 참석한 어린이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