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IFEZ, 항공기업 투자 유치 올인

싱가포르 박람회 참가 모색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2018년 02월 09일 금요일 제3면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아시아 최대 규모 항공 분야 박람회인 ‘싱가포르 항공·방산 박람회 2018’에 참가해 항공기업 투자유치에 나섰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투자유치 활동은 인천국제공항 제2 여객터미널의 개장과 영종하늘도시 산업시설용지의 일반산업단지 지정으로 국내외 투자유치와 항공 정비산업(MRO)의 수요 증가를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진용 청장 등 인천경제청 대표단 4명은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이번 박람회에 참가해 투자유치 ‘IR’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전 세계 48개 국이 참가해 1천40개의 부스가 설치돼 있으며 143개 국의 4만8천여 명이 찾는 아시아 최대 규모로 치러진다.

대표단은 박람회 참가 기업들을 대상으로 영종도 항공정비특화단지와 물류단지 등지에 입주해 있는 MRO 기업과 연계한 글로벌 MRO 기업의 투자유치 활동을 벌이는 한편, 싱가포르 최대 항공 MRO 단지인 셀레타에어로스페이스파크를 시찰한다. 이곳에서 대표단은 싱가포르 국영업체인 JTC 등 전문기관 방문 등을 통해 투자유치를 모색할 예정이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미래 먹거리 산업인 MRO 기업 등 항공 관련 기업의 투자유치가 중요하다"며 "이번 IR 활동을 계기로 조만간 가시적인 투자유치 성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