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성시 ‘화성호 신재생에너지 공동개발 협약’… 수상태양광 사업 추진

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2018년 02월 13일 화요일 제8면
화성시가 화성호 수면을 활용한 100MW 규모의 수상태양광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시는 12일 채인석 시장과 오순록 한국수력원자력㈜ 그린에너지 본부장, 윤진수 ㈜화성솔라에너지 공동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시청 접견실에서 ‘화성호 신재생에너지 공동개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사진>
협약에 따라 한국수력원자력㈜은 사업관리 및 금융조달, REC구매 등을 지원하고 화성솔라에너지는 사업부지 확보, 인·허가 추진, 민원 업무를 대행하며 시는 행정 및 인허가를 지원하기로 했다.

수상태양광은 수면 위에 띄운 부력체에 여러 장의 태양광 모듈을 이어 붙인 발전설비로 농지·산림 훼손 없이 국토를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발전시스템이다.

또 육지에 비해 낮은 주위 온도로 태양광모듈 온도가 낮아져 발전효율이 높으며 광 차단 효과로 녹조류 발생을 억제해 어족자원 번식에 유리한 환경을 만든다.

시는 국내 최대 규모의 친환경 발전단지 조성으로 지역주민 고용이 증가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것으로 보고 있다.

채인석 시장은 "친환경 에너지 단지 조성으로 정부의 에너지 전환 정책에 적극 동참하고 ‘에코-스마트 시티’ 조성에 한걸음 더 나아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