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경서 한국당 前 부대변인 회견 열고 하남시장 도전장

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2018년 02월 14일 수요일 제7면
자유한국당 구경서 전 부대변인(사진)은 13일 이현재 국회의원 지역구 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6·13 지방선거에서 하남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구 전 부대변인은 기자회견에서 "하남시장으로 당선돼 미사 강변도시와 위례신도시 건설로 규모가 커진 하남시를 ‘부자 하남’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의 하남시를 앞으로 더 성장하고 더 발전시켜 나아갈 것인가, 아니면 서울의 위성도시로 전락할 것인가 하는 중요한 분기점에 서 있다"고 진단하고 "우리는 하남공동체로 하나가 돼 부자 하남으로 미래를 향해 가자"고 역설했다. 또 "하남시가 오랜 시간 동안 서울의 변방으로 머물러 있었고, 개발제한구역 등으로 발목이 묶여 있었다"며 "물질적으로나 정신적으로 풍요로운 도시를 건설해서 질 높은 복지가 보장되는 하남시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구 전 부대변인은 하남 출신으로 자유한국당 전신인 새누리당 경기도당 하남시 당원협의회 시민통합위원장과 건국대 정치학과 강사, 강남대 교양학부 겸임교수를 지냈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