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어민들의 뱃길 안전·풍요를 비나이다~

화성시 ‘궁평항 풍어제’ 열어 신발컬링 등 체험 프로도 마련

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2018년 04월 09일 월요일 제8면
▲ 채인석 화성시장이 만선과 안전을 기원하는 ‘풍어제’를 진행하고 있다. <화성시 제공>
▲ 채인석 화성시장이 만선과 안전을 기원하는 ‘풍어제’를 진행하고 있다. <화성시 제공>
어민들의 안전조업과 풍어를 기원하고 전통문화를 계승·발전시키는 문화축제인 ‘궁평항 풍어제’가 화성시 서신면 궁평항에서 7일과 8일 이틀 동안 열렸다.

이 행사는 화성시가 주최하고 경기남부수협과 궁평항 풍어제 추진위원회가 공동 주관했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은 궁평항 풍어제는 평소 쉽게 접할 수 없었던 볼거리가 가득한 이색 축제로 펼쳐졌다.

첫날에는 장순범 안동대 민속학 박사의 진행으로 마을의 풍요를 기원하는 봉죽 세우기, 부정풀이, 장승제, 도당서낭맞이, 세경돌이 등 서해안 특유의 별신굿이 진행됐다.

8일에는 마을 주민과 관람객 모두 함께 복을 기원하는 칠성거리, 복떡 나누기, 땟배에 소원문 쓰고 바다로 띄워 보내는 땟배 나가기, 작두거리, 뒷전거리 등이 이어졌다.

또 조개아트, 달고나·솟대 만들기, 투호놀이, 단체줄넘기, 신발컬링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됐다.

특히 궁평항에 다채로운 LED조명이 설치된 415m 길이의 보행교가 최근 완공됨에 따라 화성팔경 중 하나인 ‘낙조’와 함께 아름다운 바다 경관도 감상할 수 있었다.

시 관계자는 "바다와 해송이 어우러진 궁평항에서 맛있는 해산물과 함께 이색적인 문화 체험이었다"고 말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