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학규, 송파을 불출마…"당 분열에 생각 접어"

오전 최고위서 박종진 공천 의결 확정

연합 yonhapnews.co.kr 2018년 05월 25일 금요일 제0면

바른미래당 손학규 중앙선거대책위원장이 25일 서울 송파을 국회의원 재선거에 불출마하겠다고 밝혔다.

01.jpg
▲ 손학규,' 불출마 선언'
(서울=연합뉴스) = 바른미래당 손학규 중앙선거대책위원장이 25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서울 송파을 국회의원 재선거에 불출마 선언 하고 있다.
손 위원장은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여러 사람의 간곡한 요청으로 당과 지방선거를 살리기 위해 제가 죽는다는 심정으로 송파을 선거에 나설 뜻을 밝혔었다"면서 "그러나 당이 겉잡을 수 없는 혼란과 분열의 위기로 치닫고 있어 송파을 재선거 출마 생각을 접는다"고 말했다.

이어 "잠시나마 염려를 끼친 유승민 공동대표와 박종진 예비후보에게 진심으로 죄송하고, 송파을 선거의 승리를 위해 저도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당이 하나로 합쳐서 서울시장 선거와 지방선거에서 승리해 다가올 정치 개혁에 바른미래당이 중도개혁 정당으로 중심에 설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손 위원장은 23일 언론에 불출마하겠다는 뜻을 처음 밝혔다가 24일 유 공동대표를 만난 자리에서 출마하겠다고 했으나, 다시 하루만인 25일 오전 불출마로 돌아선 바 있다.

이날 손 위원장이 불출마를 선언함에 따라 당 최고위원회에서는 경선 1위로 올라온 박종진 예비후보의 공천이 의결됐다.

유 공동대표는 최고위 후 기자들과 만나 "방금 손 위원장이 송파을 출마 의사를 접었고, 그 소식을 기자회견 전에 미리 접했던 최고위에서 송파을 공천을 박종진 후보로 확정 의결했다"고 설명했다.

유 공동대표는 "최고위 논의 도중 손 위원장이 박주선 대표에게 전화해서 그렇게 통보를 했다"면서 "며칠간의 당 혼란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하고 손 위원장이 내홍을 끝내는 데 결과적으로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