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메가로돈 , 심해의 공룡급이 출동, 소름 돋는 상황을 , 조스판 쥬라기 공원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08월 15일 수요일 제0면
메가로돈, 심해에서 공룡급이 출현, 소름끼치는 상황을

여름 극장가에 액션 끝판왕의 대결이 펼쳐져 영화 팬들의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분노의 질주’ 시리즈와 ‘메카닉’ 등의 영화로 흥행불패 신화를 이룬 액션의 제왕 제이슨 스타뎀이 영화 ‘메가로돈’으로 업그레이드된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20180815_155302.png
▲ 메가로돈 스틸

‘메가로돈’은 200만년 전 멸종된 줄 알았던 지구상에서 가장 거대한 육식상어 메가로돈과 인간의 사투를 그린 메가톤급 액션 블록버스터로 제이슨 스타뎀은 영국 수영 국가대표 출신 답게 온몸으로 다져진 최고의 수중 액션을 확인시켜 줄 것이다.

‘죠스판 쥬라기 공원’인 ‘메가로돈’은 해양 깊숙이 있던 메가로돈이 수면 위로 올라오면서 벌어지는 사상 최강의 재난을 실감나게 다룬다. 

바다의 지배자로 군림했던 메가로돈은 몸길이가 최대 30미터까지 자라고 등지느러미만 2.5미터 크기에 체중도 100톤이 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메가로돈은 쥬라기 공원 바다편이라고 할 수 있다. 최강 포식자와의 에피소드를 다룬 스릴러이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