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황미나 가을 분홍빛으로 , 황금빛 시선강탈을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09월 23일 일요일 제0면
황미나 가을 분홍빛으로 , 강렬한 시선강탈 

황미나가 각광을 받고 있다. 기상캐스터 황미나 씨는 연애의 맛 방영이후 눈길을 끌고 있다. 

16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서는 노총각 김종민이 연애세포를 살린 인물로 황미나씨가 시청자들의 눈에 들어왔다. 

황미나씨는 늘씬한 신장에 아름다운 미모를 가진 커리어우먼이다. 김종민은 무장해제가 된 상태를 보여주면서 싫지 않은 표정을 지었다. 

청순하고 풋풋한 느낌을 자아내는 황미나의 존재감은 김종민의 마음속에 어느정도 자리잡은 듯한 느낌을 줬다. 

수정됨_20180923_132442.png
▲ 황미나 TV조선
김종민의 로맨스에 대해 응원의 목소리가 높다. 

최근 들어 연예계는 나이 차가 많이 나는 커플이 탄생하고 있다.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박선영과 임재욱이 묘한 기류를 이어갔다.

이날 소속 연기자와 소속사 대표 사이인 박선영과 임재욱은 서로 챙겨 멤버들의 의심을 샀다. 

이를 포착한 최성국은 박선영의 이상형이 궁금하다며 이상형 월드컵을 제안했다. 박선영은 "얼굴은 임재욱"이라고 단번에 말했다.

네티즌들은 "s****진짜좋은여자만났음.." "s****김종민이 하는 ‘김민종’펴 이벤트 ㅋㅋㅋㅋㅋㅋ" "j****김종민씨 잘살가시네"라고 밝혔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