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가수들이 불렀다 , 불청객이 들어와 새벽 난동 , 삼십여명 투입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09월 24일 월요일 제0면
가수들이 불렀다 ,  불청객이 들어와 난동 , 삼십여명 투입해 진압

SM엔터테인먼트 건물에 남성이 새벽에 침입해 큰 소동을 겪었다. 

YTN에 따르면 이 남성은 가수들이 불렀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가수들이 불렀다는 것을 핑계로 무단 침입한 이 남성을 잡는데 경찰 소방대 삼십여명이나 투입됐다고 한다. 

지난 8월에는 시외버스에서 버스문을 열어달라며 망치를 들고 버스안을 돌아다니며 승객들을 폭행한 바 있다. 이 사람은 정신과 치료전력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20180924_023841.png
▲ YTN캡처 가수들이 불렀다
네티즌들은 "h****어떤 가수가 불렀냐 궁금하다 ㅋㅋㅋ" "b****자제력이 부족한 정신장애는 격리 시켜야하는게 맞는거다. 여러사람한테 피해를 주거든"라는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