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성지역 한 공장 자동문 설치하던 20대 남성 숨져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2019년 01월 07일 월요일 제0면

지난 4일 오후 3시 15분께 화성지역 한 공장에서 자동문을 설치하던 20대 남성이 끼임 사고로 숨졌다.

이 사고는 팔탄면의 한 금속가공공장에서 남모(27)씨가 5m 높이의 철판 자동문 설치를 위해 이동용 작업대 위에서 전기배선 작업을 하다 철판 문틀과 작업대 사이에 끼면서 발생했다.

남 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사고 당시 동료 1명은 작업대 아래에서 자동문 전기배선 작업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남 씨는 자동문 설치 전문업체 소속 정규직으로 입사한 지 7개월 된 초년생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분석과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화성=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