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승태 영장 청구, 40개 이상의 적용해 … 260페이지 빼곡히 담은 콘텐츠는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1월 19일 토요일 제0면
양승태 영장 청구, 40개 넘어 명시해 … 260페이지 빼곡히 넣은 콘텐츠가 
검찰이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18일서울중앙지검 수사팀은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게는 40개가 넘는 혐의가 적용됐다.
aa.jpg
▲ 검찰이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진술이 앞서 조사한 판사들의 진술이나 확보한 물증과 어긋나는 점이 많다고 봤다. 또한 그에게 증거 인멸 우려 등이 있다고 판단했다.

검찰은 지난 11일 이후 세 차례에 걸쳐 양승태 전 대법원장을 소환해 조사했다.

현재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게는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들의 민사소송 '재판거래' ▲옛 통합진보당 의원 지위확인 소송 개입 ▲헌법재판소 내부정보 유출 ▲사법부 블랙리스트 ▲공보관실 운영비로 비자금 3억5천만원 조성 등 지금까지 제기된 의혹에 대부분 연루돼 있다.

앞서 검찰은 양승태 전 대법원장과 법원행정처장을 지낸 박병대, 고영한 전 대법관도 직권남용 등 일부 혐의의 공범으로 명시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