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디오스타' 심형탁, CF 때문에 전 여친 품에서 30분 동안 오열!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2월 26일 화요일 제0면

배우 심형탁이 자양강장제 CF 때문에 전 여자친구의 품에서 30분 동안 오열한 사실을 털어놓는다.

01.jpg
▲ 사진 = MBC ‘라디오스타’ 제공
오는 27일 수요일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심형탁, 윤민수(바이브), 김동현, 산들(B1A4) 등 눈물 많은 네 명의 남자들이 함께하는 ‘난.. ㄱㅏ끔 눈물을 흘린ㄷㅏ..’ 특집으로 꾸며진다.

심형탁은 최근 극장에서 ‘드래곤볼’을 보다가 눈물을 흘렸다고 밝혀 폭소를 자아냈다. 그는 눈물을 흘렸던 부분을 되짚으면서 순간 말을 잇지 못해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그는 전 여자친구 품에서 30분 동안 오열을 한 사실을 털어놔 눈길을 끌 예정. 심형탁은 1999년 모델이었을 당시 성공으로 가는 지름길이었던 자양강장제 CF 때문에 여자친구의 품에서 울었던 당시 상황을 재연, 모두를 웃게 했다고 전해져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뿐만 아니라 그는 할머니의 장례식이 끝난 후에도 영정사진을 보관하고 있다가 아버지에게 다시 돌려드린 웃픈 사연을 털어놔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과연 심형탁이 자양강장제 CF 때문에 여자친구의 품에서 울었던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그를 비롯해 각양각색 눈물을 흘린 사연으로 웃음을 사냥할 윤민수, 김동현, 산들의 입담은 오는 27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