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마트시티 고도화+일자리 창출 인천경제청-SK텔레콤 손잡았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2019년 04월 30일 화요일 제7면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SK텔레콤이 스타트업 벤처폴리스 조성 사업과 글로벌 선도형 스마트시티 자율주행 인프라를 조성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인천경제청은 29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SK텔레콤과 스타트업 벤처폴리스 조성 사업 등과 관련해 상호협력협약(MOU)를 맺었다. 협약에 따라 양 측은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스타트업 벤처폴리스 활성화, 민관협력 방식의 자율주행 인프라 구축 및 관련 사업 추진, 5G(5세대 통신망) 기반 서비스와 기술 활성화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스타트업 벤처폴리스은 IFEZ 내 스마트시티 인프라 및 데이터를 개방하거나 공유하고 이를 기반으로 스타트업 기업의 자본적·정책적·기술적 육성 프로그램을 마련하기 위한 추진되는 사업이다. 현재 인천대학교와 인하대, 연세대, 인천테크노파크,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한국교통과학기술진흥원 등과 민간 창업기획자(엑셀러레이터) 등이 참여하고 있다. 또 글로벌 선도형 스마트시티 자율주행 인프라 구축 사업은 초정밀 전자지도(HD맵), 5G, 데이터 허브 등을 IFEZ 내에 우선 시범적용하는 것이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이번 협약은 IFEZ 스마트시티 고도화와 함께 인천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민관 협력의 체계를 구축한 것"이라며 "경제청은 SK텔레콤과의 협력을 통해 인천 스마트시티의 발전과 청년 일자리 창출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