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용왕님 보우하사 , 엎치락뒤치락 공방전을 , 새로운 미스터리 출현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5월 20일 월요일 제0면
용왕님 보우하사 , 엎치락뒤치락 양상으로 , 새로운 미스터리가 
20190520_202840.png
▲ MBC 용왕님 보우하사는 엎치락 뒤치락 양상이다

MBC 용왕님 보우하사는 엎치락 뒤치락 양상이다. 가장 큰 미스터리는 여전히 덮여진 밀봉상태이다. 양파처럼 새로운 내용들이 계속 나오는 것이 이 작품만의 매력이라고 할 수 있다. 

안내상은 안내상 대로 큰 비밀을 간직하고 있다. 단순히 그림도둑 이상의 중요한 변수라고 할 수 있다. 

안내상은 꿈속에서 취조를 당한다. 모든 것이 일거에 까발려지는 악몽에 깬 안내상은 고백할 때가 왔다는 것을 감지한다. 

안내상은 운명의 순간을 마주하게 된다. 청이는 충전하고 싶다면서 와락 품속에 포옹을 한다. 두사람은 이제 미래를 설계하면서 삶을 공존할 계획을 한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