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시·道 경계선 위치 산단 오염물질 배출 사업장 점검

김유리 기자 kyr@kihoilbo.co.kr 2019년 05월 27일 월요일 제7면
인천시와 경기도가 산업단지 내 미세먼지, 악취 등 대기질 개선 공동노력을 위해 협업한다.

시는 오는 29일부터 6월 5일까지 6일 동안 시와 경기도 경계선에 위치한 산업단지 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해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합동점검 대상은 남동산업단지와 시화산업단지 내 전체 3천146개 사업장 중 미세먼지와 악취 주요 배출 사업장이다.

단속 방법은 민간단체와 함께 교차단속으로 진행해 투명성을 높인다. 시와 도 환경담당공무원, 민간단체를 포함 일일 8개 반 33명으로 편성한다. 드론을 이용한 입체적 점검으로 사각지대를 줄인다.

점검 후 환경관련법 위반 사업장은 행정처분 및 사법조치 실시 및 명단을 인터넷에 공개해 재발방지를 도모하고, 데이터베이스화해 사후관리를 강화한다.

김유리 기자 kyr@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