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바이오에피스 ‘임랄디’ 유럽 점유율 1위

올 1분기 46% 기록… 작년 10월 출시 후 누적매출 5240만 달러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2019년 06월 05일 수요일 제7면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휴미라 바이오시밀러(임랄디)의 올해 1분기 유럽 바이오시밀러 시장 점유율이 46%로 전 분기에 이어 경쟁사들 보다 가장 높은 점유율을 보였다고 4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오리지널 제품을 포함한 전체 아달리무맙(성분명) 시장에서의 휴미라 바이오시밀러의 점유율은 6.6%로 직전 분기 대비 5%p 상승했다.

지난해 10월 이 제품을 출시한 이후 올해 1분기까지 기록한 누적 매출은 5천240만 달러이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지난해 10월 경쟁 제품 3종과 함께 임랄디를 유럽 시장에 출시했으며, 공급 우위 및 기존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판매 노하우를 바탕으로 출시 첫 달만에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

이 외에도 출시 3년만에 누적 매출 10억8천060만 달러를 달성한 베네팔리(엔브렐 바이오시밀러)는 유럽 전체 시장 점유율에서 오리지널 의약품 엔브렐을 바짝 추격하고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 관계자는 "유럽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시장에서 꾸준히 경쟁우위를 유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제품 판매 확대에 따른 실적개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