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검단신도시 상업용지 매각 성료

19필지 중 18곳 민간에 낙찰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2019년 06월 07일 금요일 제7면
한국토지주택공사(LH) 인천지역본부와 인천도시공사는 최근 진행된 서구 검단신도시 내 상업용지 공개 매각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고 6일 밝혔다.

일반상업용지 19필지의 입찰 결과, 평균 낙찰률 160%에 1필지를 제외한 18필지가 민간에 낙찰됐다.

이번에 매각된 상업용지는 일반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공급하는 토지로 평균 예정가격이 3.3㎡ 당 평균 1천313만 원 수준이었다. 공급 토지 인근에는 인천지하철 1호선 신설역과 서울로 진입하는 원당∼태리간 도로 시점부가 위치하고 있어 우량 토지에 대한 부동산업계의 관심이 높았다고 도시공사는 분석했다.

검단신도시 1단계는 현재까지 8개 블록에서 9천600여 가구의 아파트가 분양 절차를 완료했으며, 2021년 6월부터 입주가 시작된다. 향후 1단계 구역은 약 3만3천여 가구, 검단신도시 전체는 7만5천 가구의 배후수요를 갖출 전망이다. 정부와 지자체는 2기 신도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서 교통망 확충, 지하철 및 광역도로 조기 개통, 자족기능 강화, 공공시설 조기 유치, 스마트시티 도입 등 검단신도시 활성화 대책을 내놓고 있다. 향후 공급예정 토지에 대한 문의는 LH 검단사업단(☎032-560-8221·8237)으로 하면 된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