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주세종문화재단, 문화공감 사업 내달 13일 체험형 어린이 연극 선봬

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2019년 06월 24일 월요일 제13면
여주세종문화재단이 ‘2019 문예회관과 함께 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으로 오는 7월 13일 세종국악당에서 어린아이들의 감성 발달을 위한 연극 ‘빵 굽는 포포아저씨’를 선보인다.

‘빵 굽는 포포아저씨’는 아이들의 오감을 자극하는 체험형 연극으로 다양한 색감으로 예쁘게 꾸며진 무대와 멋진 의상을 착용한 배우들로 시각적인 즐거움을, 경쾌하고 발랄한 멜로디의 음악으로 귀로 듣는 즐거움을, 생생한 반죽에서 나는 향기로 후각을 자극하는 즐거움을, 함께 만든 쿠키를 공연 종료 후 먹으면서 입으로 느끼는 즐거움을, 밀가루 반죽을 하며 손으로 만지는 촉각의 즐거움까지 느낄 수 있다. 아이들은 이렇게 오감으로 느끼는 다양한 즐거움뿐만 아니라 나 아닌 주위의 다른 사람들을 돌아보게 된다.

오희환 문화예술팀장은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으로 올 한 해 여주시 아이들에게 다채로운 공연의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여주=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