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文, G20 정상회의서 ‘평화경제 시대’ 역설

28~29일 일본 오사카서 개최 ‘한반도 정책 방향’ 설명 예정

강봉석 기자 kbs@kihoilbo.co.kr 2019년 06월 26일 수요일 제2면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28∼29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해 평화와 경제가 선순환하는 한반도 및 동북아의 ‘평화경제 시대’를 열기 위한 한반도 정책 방향에 대해 역설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의 평화경제 시대 언급은 정상회의 둘째 날인 29일 있을 것으로 알려졌다.

김현종 청와대 안보실2차장은 25일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의에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향한 정부의 노력을 설명할 것"이라며 "평화가 경제발전으로 이어지고 경제발전이 평화를 공고히 하는 평화경제 시대를 열어 나가려는 정부의 한반도 정책 방향도 설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상회의 주제인 ▶세계 경제와 무역·투자 ▶혁신 ▶불평등 해소 및 포용적이고 지속가능한 세계 실현 ▶기후변화·환경·에너지 등에 대한 논의에도 참여한다.

문 대통령은 정상회의 첫날인 28일 ‘세계 경제와 무역·투자’를 주제로 한 첫 번째 세션에서의 발언을 통해 출범 3년 차에 접어든 한국 정부의 혁신적 포용국가 구현을 위한 그간의 노력과 성과를 공유한다.

한국의 추경 편성 등 확장적 재정 노력을 소개하면서 무역마찰 등 세계 경제 성장에 영향을 주는 글로벌 현안에 대한 G20 차원의 공조 필요성도 강조할 예정이다.

둘째 날인 29일 오전에는 ‘불평등 해소 및 포용적이고 지속가능한 세계실현’을 주제로 한 세 번째 세션에서 발언할 예정이다.

한편,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번 정상회의 기간에 한일 정상회담은 열리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이번 회의 기간에 한일 정상회담 계획이 있느냐’는 물음에 "한일 회담은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로서는 항상 만날 준비가 돼 있지만, 일본은 준비가 되지 않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강봉석 기자 kb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