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과대생 ‘진로 목표 달성’ 위하여! 인하대가 함께 달린다

여름방학 ‘인문당당 프로젝트’ 운영 흥미·적성 찾아 ‘진로 로드맵’ 설정 멘토링~정보제공 체계적 관리나서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9년 06월 26일 수요일 제12면
인하대학교는 여름방학을 이용해 문과대 학생들의 취업과 진로를 돕기 위한 ‘인문당당 프로젝트-페이스메이커’를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문과대 학생을 대상으로 이달 말부터 다음 달 중순까지 2기수가 운영되며, 각 4회씩 진행된다. 참여 학생은 각각 15명과 13명이다.

학생들은 MBTI, STRONG검사 등을 통해 자신의 흥미와 적성을 찾아내고, 이를 바탕으로 진로로드맵을 만든다. 이렇게 각자 세운 진로목표를 달성하기까지 모든 과정은 학교가 페이스메이커가 돼 함께 달린다. 멘토링과 필요한 정보 제공, 주기적인 일정·과제를 관리해 포기하지 않고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돕는다.

문과대학은 학기별 간담회로 학생들이 원하는 것과 성과를 파악하는 일을 맡는다. 대학일자리센터 취업 담당 컨설턴트는 로드맵을 점검하고 정보를 제공해 준다.

특히 이 프로그램은 교과목 선택부터 면접까지 학생들이 진로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대학생활 전반을 관리한다. 1~2학년부터 진로목표에 적합한 교과목을 안내하는 것은 물론 다중전공 선택과 산업체 현장실습, 아르바이트 선택까지도 도움을 준다. 자격증 취득과 취업에 필요한 이력서·자기소개서 작성, 면접 등 세세한 부분도 관리한다.

이 프로젝트는 지난해 겨울방학 처음 시작됐다.

백은희 문과대학장은 "흥미와 적성을 몰라 진로 선택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이나 진로를 정했어도 어디서부터 어떻게 준비해야 할지 몰라 막막해하는 학생들을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며 "1~2학년 때부터 체계적으로 관리해 학생들이 확신을 갖고 진로를 준비할 수 있도록 돕고 있어 학생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