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섬 주민들 갈고닦은 연주실력 들어볼래요?

인천문화재단 ‘섬마을 음악축제’ 27일 대이작도 해양생태관서 열려 밴드 풀등·색소폰동아리 등 참여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2019년 07월 15일 월요일 제19면
인천문화재단이 오는 27일 신비의 섬 대이작도의 해양생태관 야외무대에서 ‘섬마을밴드 음악축제’를 연다.

섬마을밴드 음악축제는 섬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직접 축제를 만들고 무대의 주인공이 되는 것에 초점을 뒀다.

2017년 처음 시작된 축제는 전문 음악교육 기회를 접하기 어려웠던 섬 주민들을 위해 전문연주자들을 현지에 파견하는 것에서 시작됐다. 체계적인 음악동아리 교육을 통해 주민들의 연주 실력 향상을 돕고, 그 결과물을 무대에서 선보이는 것을 가장 큰 목표로 하고 있다.

축제에는 인천 내 도서지역 음악동아리 9개 팀이 참여한다. 대이작도의 ‘섬마을밴드 풀등’, ‘통기타동아리’, ‘색소폰동아리’, 영흥도의 ‘색소폰 동호회’가 참여해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또 강화도의 ‘마리클래식 기타앙상블’, ‘올리올리 합주단’, ‘고려색소폰클럽’, ‘샬롬밴드’, ‘더밴드’가 함께 한다.

동아리 공연뿐만 아니라 섬 주민들을 위한 특별한 무대들이 펼쳐질 예정이다. ‘섬마을 올스타즈’는 음악회에 참여하는 각 동아리의 강사로 구성돼 있는 밴드로, 재즈와 대중가요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실력파 뮤지션이다.

또 ‘풀등’을 노래하는 인기 가수 오예중의 공연과 컬래버레이션 무대, 인천을 상징하는 연주 무대가 더해져 풍성한 공연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연 중간에는 관객을 위한 소소한 이벤트도 준비돼 있어 흥겨운 여름 잔치가 열릴 예정이다.

자세한 정보는 인천문화재단 홈페이지(www.ifa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