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성유리 남편 , 울컥한 맏언니 달래며 , 인생내공도 명불허전급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7월 15일 월요일 제0면
성유리 남편 , 울컥한 맏언니 달래고 , 인생내공도 장난아닌듯
20190715160142.png
▲ JTBC 캠핑클럽이 뚜껑을 열었다. 성유리 이효리 등은 20여년 세월속에서도 변하지 않은 모습을 보여줬다.성유리 남편은 프로골퍼 출신이다.

JTBC 캠핑클럽이 뚜껑을 열었다. 20여년 세월속에서도 변하지 않은 모습을 보여줬다. 

성유리는 명불허전 급 입담을 과시했다. 성유리는 언니들을 능가하는 토크 솜씨로 좌중을 배꼽잡게 했다. 

분위기 메이커로 직설적인 말들은 분위기를 업시켰다. 성유리는 이제 배우자가 있는 요정이다. 

성유리 남편은 스몰웨딩으로 유명하다. 성유리는 소박한 드레스를 입고 가정예배식으로 혼인을 했다. 예식비용은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성유리는 소중한 추억들을 다시 건져내 재해석을 하기도 했다. 성유리는 이효리와 환상콤비를 이루면서 대화를 했다. 

성유리와 이효리는 인생의 소원을 갖고 깊은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바라는게 다 이뤄지면 인생이 아니라면서 때론안되는 것도 있어야지라고 밝혔다. 

성유리는 왜 연을 날리고 싶었냐면서 이효리의 심금을 울리기도 했다. 이효리는 성유리의 철학적 질문에 울컥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