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셀트리온헬스케어, 올 하반기 중남미 6개국 중심 직판 추진

인치동 기자 airin@kihoilbo.co.kr 2019년 08월 13일 화요일 제7면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올해 하반기 중남미 6개국을 중심으로 바이오시밀러 직접 판매를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콜롬비아·브라질·멕시코·칠레·페루·아르헨티나 등 중남미 6개국에 설립해 운영 중인 현지 법인들이 유통 업무 전반을 맡을 전망이다.

셀트리온은 직판 체제 구축과 중남미 시장 확대를 위해 이달 8일 칠레를 시작으로 9월 페루, 10월 브라질, 11월 콜롬비아 등에서 바이오시밀러 출시를 기념하는 심포지엄을 개최할 예정이다. 심포지엄에서 현지 의료진들에게 트룩시마·허쥬마 등의 임상 데이터와 의료비 재정 절감 사례 등을 소개하기로 했다.

트룩시마는 혈액암의 일종인 비호지킨스림프종과 자가면역질환인 류머티즘 관절염 등 치료에 쓰는 바이오시밀러다. 허쥬마는 유방암·위암 치료제의 바이오시밀러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10월 중남미 최대 의약품 시장 브라질에서 열리는 암학회에서 허쥬마 심포지엄을 열고 중남미 진출을 본격적으로 선언할 계획이다.

인치동 기자 air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