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日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 전국 17개 광역의회 조례화 제정

남궁진 기자 why0524@kihoilbo.co.kr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제23면
광복절을 하루 앞둔 14일 경기도의회를 비롯한 전국 17개 광역의회가 각 지자체 및 시도교육청의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를 제한하는 내용의 조례 제정 추진에 나서기로 했다.

경기도의회 권정선(민·부천5)의원을 비롯한 전국 17개 광역시도의회 의원들은 이날 일본대사관 앞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에 관한 조례안’ 제정 추진계획을 밝혔다.

이들은 "일본 전범기업 제품은 국산 제품으로 얼마든지 대체할 수 있음에도 정부기관이나 지자체에서 무분별하게 구매해 사용하고 있다"고 지적한 뒤 "광역의회에서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를 제한하는 조례 제정을 통해 국민 세금으로 구입하는 공공물품만큼은 전범기업 제품 사용을 제한, 우리 민족의 자존심을 지키자는 것"이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이번 조례안에는 일본 전범기업의 정의,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 대상과 금액,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지양에 대한 시도지사의 책무 및 기본계획 수립 규정 등의 내용이 담길 예정이다.

특히 권 의원이 마련한 ‘경기도·경기도교육청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에 관한 조례안’에는 도·도교육청 본청, 직속기관, 출자·출연기관, 지방공기업, 도의회 사무처, 각급 학교까지 모두 적용 대상에 포함된다.

권 의원은 조만간 이들 2개 조례안에 대한 도내 의견 수렴을 위해 입법예고에 나설 예정으로, "전국 광역의회 차원에서 공동 대응책으로 추진되는 이번 조례 제정을 초석 삼아 더 강한 대한민국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남궁진 기자 why0524@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