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천원미서, 임금체불 불만 품고 건축사무실 흉기 들고 난동 부린 40대 입건

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2019년 08월 19일 월요일 제0면
18-임금.jpg
▲ 경찰, 테이저건 쏴 남성 검거ㆍ제압 (PG) /연합뉴스

부천원미경찰서는 18일 임금 체불에 불만을 품고 건축사무실에서 흉기를 들고 난동을 부린 혐의(특수폭행)로 A(49)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7일 오후 5시 9분께 부천시 중동의 한 건축사무실에서 사무실 관계자 B(68)씨를 흉기로 위협하고 사무실 물품을 던져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A씨가 던진 물품에 머리 부위를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테이저건을 쏴 A씨를 제압한 뒤 검거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밀린 임금 2천500여만 원을 받지 못해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흉기를 들고 위협하는 급박한 상황이어서 테이저건을 사용했다"며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부천=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