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우사이 정형돈, 생방송 폐렴 투혼 "아픈 모습 보여주고 싶지 않아"
상태바
여우사이 정형돈, 생방송 폐렴 투혼 "아픈 모습 보여주고 싶지 않아"
  • 최달호 기자
  • 승인 2015.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그맨 정형돈이 폐렴 투혼을 발휘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추석특집 KBS2TV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속보이는 라디오 여우사이’에서는 가수 유희열과, 유병재, 정형돈이 라디오 생방송을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01.jpg
▲ (사진 = KBS2TV ‘속보이는 라디오 여우사이’ 캡처)
이날 방송에서 정형돈은 라디오 극장이 끝난 뒤 노래가 나가는 동안 갑자기 가슴을 부여잡고 자리에서 일어나 "병원에 전화 한 통만 하고 오겠다. 너무 막 아플 정도다"라며 고통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이에 유희열은 인터뷰에서 "형돈이한테 아픈 것에 대해서 방송에 말하는 게 어떠냐고 했다. 투혼 상태였다. 입원해서 나올 수 없는 상황인데 나와서 아픈 모습을 보여주고 싶지 않아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정형돈은 지난 추석 당일 퇴원한 가운데, 29일 진행된 ‘주간아이돌’ 녹화에 참여했으며 이후 예정된 스케줄도 정상적으로 소화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