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상황실 24시간 가동 안전 사수
상태바
재난상황실 24시간 가동 안전 사수
군포시 8개 반 125명 비상근무 병원 협력 비상 진료체계 확립
  • 박완규 기자
  • 승인 2018.09.2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시민들이 편안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종합대책을 마련했다.

시는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종합상황실을 설치하고, 시민 생활과 밀접한 분야에 행정력을 집중해 연휴기간 시민 불편 최소화 및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상황실에는 전체를 관리하는 총괄반을 비롯해 재난·재해, 물가안정, 청소·교통관리, 응급진료 등 10개 분야에 걸쳐 8개 반 125명의 상황근무자를 편성해 각 분야별 긴급상황 대처를 위한 비상근무를 하게 된다.

시는 ‘재해대책반’을 운영해 다중이용시설 6개소를 대상으로 긴급안전점검을 실시하고, 각종 재난이나 안전사고 발생 시 유관기관과 신속한 업무 공조가 이뤄질 수 있도록 24시간 재난상황관리체계를 가동한다.

또 ‘청소대책반’을 설치해 생활폐기물 처리 및 쓰레기 투기 우려지역 등에 대한 순찰과 수거활동을 전개한다. 단, 24일과 25일 양일에는 쓰레기(생활+음식물)를 수거하지 않으므로 쓰레기 배출에 유의해야 한다.

‘비상진료상황반’에서는 응급환자 진료체계를 확립하고자 관내 의료기관 등과 협력해 비상진료 의료기관(14개소), 휴일지킴이 약국(17개소)을 지정·운영해 진료 공백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비상진료 의료기관 및 휴일지킴이 약국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시 홈페이지(www.gunpo.go.kr)나 중앙응급의료센터(www.e-gen.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군포=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