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마장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블라인드 북패키지’ 운영
상태바
이천마장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블라인드 북패키지’ 운영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01.11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011001010003542.jpg
이천마장도서관은 매월 문화가 있는 날, 사서가 선정한 추천 도서를 블라인드로 제공하는 이용자 맞춤형 도서안내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블라인드 북패키지’ 서비스란 포장지에 적힌 몇 가지 단어나 힌트만으로 책을 선택함으로써 책과 사람들의 흥미진진한 만남을 주선하기 위한 이벤트다.

2018년 어린이를 대상으로 운영했던 ‘드림북’(자신의 꿈을 적고, 꿈과 관련한 도서를 제공) 서비스는 올해부터 ‘처방북’(상황에 맞는 도서를 처방전 형식으로 제공)으로 변경 운영한다.

성인 대상으로 운영하는 ‘러키북’(키워드와 첫 문장으로 고르는 블라인드 도서)은 기존과 동일하게 운영된다.

지난해 8월부터 시행된 이 서비스는 천천히 책을 고를 시간이 부족하거나 좋은 책을 어디서부터 어떻게 읽어야 할지 몰라 주저했던 시민들에게 양서를 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독서에 대한 흥미를 유발케 함으로써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도서관 관계자는 "매월 다양한 주제와 이야기들로 찾아가는 블라인드 북패키지 서비스를 통해 예상치 못한 독서 취향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천마장도서관 책숲(2층), 책나무(1층) 자료실에서 매월 문화가 있는 날(마지막 주 수요일) 만날 수 있으며, 어린이 대상의 ‘처방북’과 성인 대상의 ‘러키북’ 모두 선착순 20명까지 제공된다.

블라인드 북패키지와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전화(☎031-645-3441)로 문의하면 안내된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