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다자녀 가정 대한 지원 대폭 확대
상태바
하남시, 다자녀 가정 대한 지원 대폭 확대
  • 이홍재 기자
  • 승인 2019.12.31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내년부터 다자녀 양육의 부담은 줄이고 가정의 행복은 높이는 다자녀가정에 대한 지원을 대폭 확대한다고 30일 밝혔다.

주요 시책으로는 기존에 둘째 아이부터 지급되던 출산장려금이 내년 하반기부터는 첫째 아이부터 지급된다.

다자녀 중 둘째아 이상 가정은 ▶공영주차장 주차 요금 50% 감면 ▶체육시설 프로그램 강습료 30% 감면 ▶하남문화재단 공연 관람요금 할인 ▶하남시종합사회복지관과 하남시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 수강료 30% 감면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수강료를 50% 감면한다.

다자녀 중 세 자녀 이상의 가정은 ▶하남시민장학회 다자녀 장학생 우선 선발 ▶평생학습관 프로그램 수강료 면제(2020년 하반기부터)를 실시한다.

시 관계자는 "확대되는 다자녀가정을 위한 지원시책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저출산·고령화 사회를 대비한 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