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기종 겨레평화통일포럼 이사장 한양대게스트하우스서 출판기념회
상태바
윤기종 겨레평화통일포럼 이사장 한양대게스트하우스서 출판기념회
  • 박성철 기자
  • 승인 2020.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겨레평화통일포럼 윤기종 이사장이 <윤기종의 더불어 사는 세상>이라는 제목의 저서를 발간하고 지난 9일 오후 5시 한양대학교(ERICA) 게스트하우스 컨벤션홀에서 출판기념회를 열었다.

윤 이사장은 ㈔한겨레평화통일포럼 이사장직 외에도 현재 6.15안산본부 상임대표, 4.16안산시민연대 상임공동대표, 4.16재단 이사, 안산 행동하는양심 회장 등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이전에 안산YMCA 이사장, 한국YMCA 전국연맹 부이사장, 제19대 대통령선거 문재인 후보 중앙선거대책위원 등 다양한 분야의 활동을 해온 바 있다.

이번 저서는 윤 이사장이 다양한 역할을 통해 시민운동·통일운동을 해오며 언론에 통일, 세월호, 시민정치 등 중요한 이슈들에 대한 칼럼을 기고하고, 인터뷰를 하며 자신의 정치적 입장과 견해를 밝혀왔던 글들을 모아 출간했다.

출판기념회에는 윤 이사장을 축하하기 위해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안산시의회 김동규 의장을 비롯해 안산 지역 도의원, 시의원들도 참여해 축하의 인사를 전했고, 고영인 예비후보(안산시 단원갑/더불어민주당), 김현 예비후보(안산시 단원갑/더불어민주당), 홍연아 예비후보(안산시 상록갑/민중당)도 참석해 4월 총선을 앞두고 정치권의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윤 이사장은 이번 저서 <윤기종의 더불어 사는 세상>을 발간하며 ‘정치’에 대해 여러 가지 생각을 하게 됐다고 전했다. 윤 이사장은 무대에 올라 "시민운동을 오랫동안 해오며 직접 정치에 참여할 제안을 받은 적이 있지만 고려하지 않았었다. 하지만 세월호 참사를 겪으며 정치가 얼마나 중요한지, 직접 나서 정치를 바꿔야겠다는 마음을 먹었다"이어 윤 이사장은 ‘세월호’와 더불어 ‘청년 정치’, ‘진보 정치’, ‘평화와 민족번영’을 자신의 키워드로 뽑으며, 공정한 사회와 살기 좋은 안산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새로운 정치를 하겠다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윤 이사장은 지난 12월 18일 제21대 총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지역 주민들을 만나며 정치 행보의 첫 발을 내딛고 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