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휘 민주당 예비후보 "제2경춘국도 가평군안 관철" 다짐
상태바
이철휘 민주당 예비후보 "제2경춘국도 가평군안 관철" 다짐
  • 엄건섭 기자
  • 승인 2020.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7일 ‘제2경춘국도 가평군안 관철을 위한 총궐기대회’에 참가한 더불어민주당 이철휘 예비후보(이하 이 후보)는 "가평군민의 뜻을 모아 가평군안을 반드시 성사시키겠다"라고 다짐했다.

 이 후보는 그간 가평군민의 의지를 정부에 전달해 왔지만 아쉬움이 컸다고 밝혔다. 우선 예타면제가 발표되었을 당시 국회의원은 이를 환영하는 현수막을 게시했고, 가평군이 자체 안을 제시하지 않는 상황이어서 국토부안의 반대를 정부에 주장하기에 어려움이 있었다고 그간의 사정을 밝혔다.

 궐기대회의 의미를 묻자 이 후보는 "사실 포천의 경우 많은 사람이 철도유치가 경제성이 없어 불가능할 것이다 라고 주장했지만 1만 3천 여명이 상경해 성과를 이루어 냈다"고 밝히고 "포천이 해냈는데 우리 가평이 못해낼 이유가 없다"라고 주장했다.

이 후보는 가평군안의 관철을 위해서라면 또 머리를 깍을 마음의 준비가 되어있다며, "조금 늦기는 했지만, 가평군민의 마음이 이렇게 모아졌으니 정부를 설득하기가 훨씬 수월해졌다. 궐기대회에 참여해 주신 모든 군민께 감사를 드린다. 이 뜻과 정성을 모아 정부를 설득해내 가평군안을 반드시 관철해 내겠다"라고 다짐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