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서현철, 56살 동안 아빠의 11살 딸과의 놀이법은?
상태바
'옥탑방의 문제아들' 서현철, 56살 동안 아빠의 11살 딸과의 놀이법은?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사진=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배우 서현철이 딸 바보 면모를 드러낸다. 

20일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배우 서현철이 게스트로 출연해 특유의 입담으로 옥탑방을 발칵 뒤집어 놓을 예정이다.

이날 서현철은 56세의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외모’를 자랑해 멤버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늦은 나이에 낳은 11세 딸과 놀아주는 특별한 방법을 공개했다. 서현철은 “대표적으로 신데렐라 놀이, 학교 놀이 등이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중 신데렐라 놀이에 대해 ”딸이 신데렐라 역할이고 내가 새 엄마, 언니들, 왕자 등 1인 다역을 한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는데, 이어 “(왕자 역할일 때) 유리 구두 대신 양말을 들고 다니며 온갖 인형 발에 신겨본다”며 명품 배우다운 디테일한 연기를 선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서현철은 학교 놀이에 대해 “딸이 온갖 인형들을 방에 앉혀놓는다”, “출석을 부르다가 내가 중간에 방귀 소리를 내며 ‘누가 방귀 뀌었니?’라고 물으면 딸이 그렇게 재밌어한다”며 폭풍 열연하는 모습을 재연하며 명실상부 딸 바보임을 입증했다.

한편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매주 월요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된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