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옷의 천사’ 물심양면으로 온정 나눔
상태바
‘노란옷의 천사’ 물심양면으로 온정 나눔
인천적십자 봉사회, 특별회비 1004만 원 전달
구호물품 지원 등 사각지대 위해 다방면 활동
  • 김유리 기자
  • 승인 2020.01.23
  • 2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십자봉사회 인천시협의회가 대한적십자사 인천시지사에 ‘2020 적십자 특별회비’ 1천4만 원을 22일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경호 회장을 비롯해 봉사회 홍희자 상임고문, 백용순 고문, 김경순 회장 등이 참석했다.

적십자봉사회 인천시협의회는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와 함께 지역 내 취약계층 지원에 다방면으로 협력하고 있다. 일명 ‘노란옷의 천사’라고 불리는 적십자봉사원들은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또 연초부터 취약계층에게 구호물품을 지원과 함께 혹서기·혹한기 맞이 취약계층 지원, 재난의 선제적 예방을 위한 ‘레드알람 사업’, 긴급하게 도움이 필요한 세대에 맞춤형 도움을 주는 ‘희망풍차 위기가정 긴급지원’ 등 다양한 지원활동을 진행했다.

적십자봉사회 관계자는 "봉사에 그치지 않고 취약계층을 위한 물적 나눔에도 여념이 없는 적십자봉사원들이 있어, 적십자 인천은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지역사회를 위해 일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kyr@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