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남부경찰서, 설 명절 종합치안활동 추진한 결과 범죄 줄어
상태바
수원남부경찰서, 설 명절 종합치안활동 추진한 결과 범죄 줄어
  • 박종현 기자
  • 승인 2020.0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남부경찰서는 지난 20일부터 27일까지 8일간 설 명절 종합치안활동을 추진한 결과 대체로 평온하게 마무리됐다고 29일 밝혔다.

이 기간동안 지구대와 파출소 및 형사·교통·외사 등 총 1천861명이 투입됐다. 

특히 지구대 등과 범죄예방진단팀은 금은방·편의점·금융기관 등을 방문해 총 3천277건의 간이진단 및 정밀진단을 실시하는 등 범죄예방을 위한 활동도 전개했다.

이런 가운데 이 기간 112신고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설명절 기간 대비 총 신고건수는 1.9% 증가했지만, 중요범죄는 30.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민생활과 직결되는 대표적 범죄인 절도(62.5% 감소)와 명절 기간 많이 발생하는 가정폭력(14.3% 감소)이 크게 감소했다. 

오문교 수원남부경찰서장은 "이번 설 연휴기간 중요범죄가 눈에 띄게 감소한 것은 경찰이 시민의 안전을 위해 가시적인 순찰활동에 집중한 결과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지역별 범죄발생 분석을 통해 맞춤형 경찰활동을 벌이고, 주민간담회를 진행하며 여론을 수렴해 이를 반영한 치안정책을 펼치는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박종현 기자 qw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