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전국 유일 교통사고 사망 증가 암행 순찰로 음주운전 등 집중 단속
상태바
인천, 전국 유일 교통사고 사망 증가 암행 순찰로 음주운전 등 집중 단속
  • 김종국 기자
  • 승인 2020.02.04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경찰청은 ‘고위험·고비난 교통법규 위반’에 대해 오는 24일부터 암행순찰차를 활용해 집중 단속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전국적으로 교통사망사고가 감소하는 가운데 인천만 최근 2년간 전국에서 유일하게 교통사망사고가 증가해 더 이상 안타까운 생명이 희생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단속 대상은 전체 교통사망사고의 절반을 차지하는 사업용 차량(버스·화물·택시)을 비롯해 음주·난폭운전, 신호 위반, 중앙선 침범, 보행자 보호 불이행, 얌체운전, 끼어들기 등 교통법규를 위반하는 차량이다.

인천경찰청 관계자는 "암행순찰차로 사망사고의 주원인인 고위험·고비난 교통법규 위반행위를 집중 단속해 한 가정을 파괴시키는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