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제 과천·의왕 예비후보 ‘의왕 제2산단 조성’ 4호 공약 발표
상태바
김성제 과천·의왕 예비후보 ‘의왕 제2산단 조성’ 4호 공약 발표
  • 이창현 기자
  • 승인 2020.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제(무, 과천·의왕) 예비후보는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개발제한구역을 해제해 ‘의왕 제2산업단지’를 조성하는 내용을 담은 4호 공약을 전격 발표했다. 

김 예비후보는 "‘의왕 제2산업단지’는 ‘의왕테크노파크’와 연계해 의왕시를 명품 도시로 만들 핵심 프로젝트로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시켜 수도권의 명품 자족도시로 만들기 위한 핵심 프로젝트 사업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를 위해 국토부에서 근무하면서 쌓았던 도시개발 전문성을 살려 ‘의왕 제2산업단지’ 조성 사업이 조기에 착공 될 수 있도록 의왕ICD의 이전이나 통합 등을 검토하고 사업대상지 개발여건 및 산업 환경 분석을 통해 사업타당성을 검토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예비후보가 발표한 4호 공약 ‘의왕 제2산업단지’ 사업은 경기도 의왕시 이동 360-3번지 일원에 개발제한구역 약 21만㎡와 시가화 용지 7만8천㎡ 등 약 29만㎡ 면적에 ▶IT, 정보통신, 게임, 의료, 바이오 등 친환경 첨단기업 등 약 600개 기업을 유치 ▶약 1만5천 명 일자리 창출(의왕시민 우선 고용추진) ▶원주민과 입주 직원들을 위한 주거단지, 지식산업센터, 물류단지, 복합시설용지 등을 조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아울러 "위례~과천선을 의왕역까지 연장하고 GTX-C노선 정차역을 유치해 ‘의왕제2산업단지’ (약 1만 5천 명)와 ‘의왕테크노파크’(약 7천 명) 등 약 2만 2천 명의 입주민들의 원활한 대중교통 접근성을 확보하고, 원주민과 입주직원들을 위한 주거단지를 조성하여 집값 상승으로 주택 구입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층에게 양질의 일자리와 주거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국토부와 협의를 통해 주택공급 규칙을 개정하겠다"라며 사업 추진 계획을 설명했다.  

과천·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