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의회 도시건설위, ‘안양·의왕 젖줄’ 포일 정수장 현장 점검
상태바
안양시의회 도시건설위, ‘안양·의왕 젖줄’ 포일 정수장 현장 점검
  • 이정탁 기자
  • 승인 2020.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는 지난 17일 포일정수장을 찾아 수돗물 생산과정을 둘러보고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1983년 12월 운영을 시작한 포일정수장은  4만6천425㎡ 규모에 하루 최대 15만t의 수돗물 생산이 가능하며, 하루 평균 6만 7천590t의 수돗물을 생산해 안양시뿐 아니라 인근 의왕시까지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고 있다.

박정옥 위원장은 "시에서 생산하는 수돗물을 시민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수돗물 생산과정과 생산시설 유지 관리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