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제 "고령화된 의왕·과천에 공공실버주택 건립을"
상태바
김성제 "고령화된 의왕·과천에 공공실버주택 건립을"
  • 이창현 기자
  • 승인 2020.03.03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제(무·의왕·과천·사진)예비후보는 2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시행사인 공공주택 지구에 ‘공공실버주택’을 패키지로 함께 건립하도록 국토교통부와 협의해 고령화사회에 맞춘 노인 주거환경을 제공하겠다는 내용의 복지공약을 발표했다.

김 예비후보는 "의왕·과천시의 65세 이상 인구가 17%를 상회하는 현실에서 영구임대주택에 복지관을 함께 설치해 주거와 복지서비스를 동시에 제공하는 공공실버주택 건립이 절실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공공실버주택 건설에 필요한 재정은 정부 재정과 LH 기부금 등을 활용하고 주택은 전용면적 26㎡ 규모로, 임대료는 성남 위례 공공실버주택 기준으로 수급자는 보증금 241만 원, 월 임대료 4만8천 원, 비수급자의 경우에는 보증금 1천836만 원, 월 임대료 10만4천 원 정도의 저렴한 비용으로 제공하겠다"고 덧붙였다.

의왕·과천=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