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지방경찰청,"아이들이 예뻐서"…7살·4살 남매 집으로 데려간 남성 체포
상태바
경기남부지방경찰청,"아이들이 예뻐서"…7살·4살 남매 집으로 데려간 남성 체포
  • 박종대 기자
  • 승인 2020.0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거리에서 마주친 어린 남매를 자신의 집으로 데려간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17일 미성년자 약취·유인 혐의로 A(44)씨를 긴급 체포해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6일 오후 6시께 안산시 한 길거리에서 만난 남매 B(7)군과 C(4)양을 인근 식당으로 데려가 밥을 먹인 뒤 부모 동의 없이 자신의 집으로 데려간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같은 날 오후 9시 15분께 남매 어머니에게 신고를 접수해 수사를 벌여 이날 오전 2시께 A씨 자택에서 그를 체포했다.

남매는 A씨 체포 당시 자고 있었으며 이들 몸에서 별다른 외상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 결과 A씨와 남매는 서로 모르는 사이로 나타났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아이들이 예뻐서 잠시 데리고 있었을 뿐"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종대 기자 pjd@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