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코로나19 민·관 협력 상권활성화구역 고강도 방역
상태바
구리시, 코로나19 민·관 협력 상권활성화구역 고강도 방역
  • 윤덕신 기자
  • 승인 2020.03.25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는 지난 23일 밤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리전통시장 상권활성화구역에서 민관 합동 고강도 방역을 실시했다.

이번 합동방역은 구리전통시장상인회 회원, 수택1동 자율방재단원, 공무원 등 30여 명이 참여해 영업 종료 시간인 오후 9시부터 약 2시간에 걸쳐 진행됐다.

특히 이들은 코로나19 안정기까지 매주 1회 구리전통시장을 중심으로 한 상권활성화구역에 민관 협력을 통한 대대적인 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구리전통시장상인회 조종덕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불안한 상황이지만 수시로 방역을 실시하고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시민들은 안심하고 방문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승남 시장은 "구리시민의 안전한 일상을 지키기 위해 철저한 방역부터 경제적 지원까지 다각적으로 살필 것"이라며 "상황이 완전히 종료될 때까지 모든 역량을 총동원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했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