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분기 매출 55조원 ‘선방’
상태바
삼성전자 1분기 매출 55조원 ‘선방’
  • 심언규 기자
  • 승인 2020.04.08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는 1분기 잠정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 55조원, 영업이익 6조4천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사진은 7일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딜라이트 숍 모습.  /연합뉴스
삼성전자는 1분기 잠정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 55조원, 영업이익 6조4천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사진은 7일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딜라이트 숍 모습.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코로나19 사태에도 올 1분기에 비교적 선방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삼성전자는 1분기 잠정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 55조 원, 영업이익 6조4천억 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분기(59조8천848억 원)보다 8.1% 줄었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52조3천855억 원)보다는 4.9% 증가했다.

영업이익도 전분기(7조1천603억 원)보다 10.6% 감소했으나 작년 1분기(6조2천333억 원)에 비해서는 2.7% 늘었다. 매출액 대비 영업이익 비율인 영업이익률은 11.6%로 2016년 3분기(10.9%) 이후 가장 낮다.

이런 실적은 최근 코로나19로 증권사들이 전망치를 잇달아 낮춘 것에 비해서는 예상을 넘는 양호한 것으로 분석된다. 삼성전자는 이날 부문별 실적을 공개하지 않았지만, 반도체는 양호하고 스마트폰 부문도 예상보다는 나쁘지 않았을 것으로 보인다.

전문가들은 삼성전자의 영업이익을 6조 원 안팎으로 전망하면서 반도체 부문의 영업이익은 3조7천억 원 수준일 것으로 추정했다. 반도체는 코로나19 사태에도 생산에 차질이 없었고, 오히려 비대면 업종의 호황으로 서버용 메모리 반도체 수요가 늘어나고 가격도 올라서 양호한 실적을 거둔 것으로 풀이된다.

스마트폰 부문의 경우 갤럭시S20과 폴더블폰 등 플래그십 제품의 소매판매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부진했지만 출하에는 제한적이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