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9일부터 재난기본소득 접수…경기도 포함 20만 원 지급
상태바
평택시 9일부터 재난기본소득 접수…경기도 포함 20만 원 지급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가 9일부터 재난기본소득 접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재난기본소득은 시민 편의를 위해 평택시와 경기도에서 지급금을 동시에 접수하며, 지급 대상은 지난 3월 23일 24시 이전부터 신청일까지 경기도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내국인으로, 평택시 10만원, 도에서 10만 원씩 1인당 총 20만 원이 지급된다.

9일부터 30일까지 신용카드 소지자들은 ‘경기도재난기본소득 홈페이지(basicincome.gg.go.kr)’에 접속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다. 

청 절차에 따라 신청을 완료하면 카드사의 사용개시 문자 수신 후 사용할 수 있으며, 사용가능 매장에서 카드를 사용하면 카드사에서 재난기본소득부터 먼저 차감한다.

온라인 미 신청자들은 오는 20일부터 7월 31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평일 09:00~20:00, 주말 09:00~18:00) 또는 농협중앙회에 방문해 선불카드로 신청할 수 있다.

신청기간은 신청인들이 몰려 불편함을 겪을 것을 우려해 가구원수에 따라 ▶4인 이상 가구(4월 20일~26일) ▶3인 가구(4월 27일~5월 3일) ▶2인 가구(5월 4일~10일) ▶1인 가구 및 미신청자(5월 11일~17일) ▶신청기간 내 미신청자(5월 18일~7월 31일) 등 해당 기간별로 신청이 가능하다.

평택=김진태 기자 kjt@kihoilbo.co.kr 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