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사각지대 Zero" 위한 강화군의 노력!
상태바
"복지 사각지대 Zero" 위한 강화군의 노력!
  • 김혁호 기자
  • 승인 2020.0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례관리사 선생님, 엄마가 그런 상황인지 정말 몰랐습니다. 잘 돌봐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지난 19일 인천시 강화군 복지정책과로 한 통의 국제전화가 걸려왔다. 전화 목소리의 주인공은 강화군의 통합사례관리를 통해 정상적인 일상생활로 복귀한 대상자의 자녀로 국제전화로 강화군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 것이다. 

군 사례관리로 최초 발견된 대상자는 홀몸노인으로 열악한 주거환경·우울증·생활고·영양실조 등 긴급한 지원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군은 즉시 통합복지사업 컨트롤타워를 가동해 생계비·주거비 등을 긴급 지원했다. 또 기초생활 수급 신청과 함께 민·관 협업으로 식사 및 검진 지원 등 꾸준한 관리를 통해 정상적인 일상생활로의 복귀를 지원했다.

이런 사정을 알게 된 대상자 자녀는 어려움에 처한 어머니를 부모처럼 돌봐준 데 대해 강화군에 거듭 감사의 뜻을 표했다.

군 관계자는 "우리 군의 복지사업 모델인 통합복지사업 컨트롤타워 시스템이 빛을 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촘촘한 복지 안전망을 통해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그치지 않고 문제해결과 사후관리까지 철저히 수행해 복지 강화군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이번 사례뿐 아니라 가정폭력·학대·우울증·생활고·장애 등 복합문제를 가진 가구를 발굴하고, 민·관 복지자원을 연계하는 등 통합복지사업을 적극 추진해 호평을 받고 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