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GTX-C 노선사업 환경영향평가 초안 주민공람
상태바
군포시, GTX-C 노선사업 환경영향평가 초안 주민공람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는 GTX-C 노선(수도권 광역급행철도)사업의 전략 환경영향평가 초안에 대한 주민공람을 실시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주민공람은 군포시청 환경과와 산본1동 주민센터, 금정동 주민센터 등 3곳에서 6월 22일까지 계속된다.

시는 이어 환경영향평가와 관련한 주민 의견을 6월 29일까지 받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GTX-C 노선사업의 환경영향평가 초안과 관련한 주민설명회가 6월 11일 오후 군포시청 2층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경기도 덕정을 출발해 의정부와 서울 양재, 과천, 금정, 수원까지 모두 10개역 74.8㎞ 이르는 GTX-C노선 사업은 수도권 주민들의 교통복지 증진과 만성적인 교통난 해소를 위한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건설 사업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군포시 환경과(☎031-390-0986)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