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영 국회의원, ‘금융노조 김포지역 이주민 나눔 기증식’ 참석
상태바
김주영 국회의원, ‘금융노조 김포지역 이주민 나눔 기증식’ 참석
  • 이정택 기자
  • 승인 2020.06.04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김주영(김포갑)국회의원이 지난 2일 오후 김포시청에서 열린 ‘금융노조 김포지역 이주민 나눔 기증식’에 참석해 사회적 약자에 대한 연대와 나눔의 정신을 강조했다. 

김 의원은 노동계의 사회공헌사업 확장과 김포지역 취약계층에 대한 지속적인 나눔사업 운영을 위한 MOU 체결 추진의 뜻도 밝혔다. 

나눔 기증식은 금융노조가 김포지역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한국노동복지센터에 PC 50대와 방역마스크 6천 장을 기증해 이뤄졌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경제적 어려움이 계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그 피해는 임시 일용직·여성·청년·이주민 등 사회적 약자에 더욱 집중되고 있다. 특히 이주민 중에서도 법외 체류 이주노동자의 경우 공적 마스크 구매도 어려운 상태다. 

이에 금융노조는 김포지역 이주민과 이주민단체, 법외 체류 이주노동자의 건강권 보호와 생활 지원을 위해 PC 50대와 방역마스크 6천 장을 한국노동복지센터에 기증했다. PC는 김포시 다문화가정 이주민 30명과 이주민단체 2곳에, 방역마스크는 김포지역 이주민과 법외 체류 이주노동자에게 전달됐다. 

통계청 자료(2018년 기준)에 따르면 김포시에 거주하고 있는 이주민은 약 3만 명으로 전체 김포시 인구의 7%에 해당한다.

김 의원은 "국난 극복을 위해 금융노조 조합원 한 분, 한 분이 마음을 모아 주셨기에 우리 지역에서 뜻깊은 나눔 행사가 진행될 수 있었다"며 "기증식을 계기로 나눔의 의미가 지속될 수 있도록 MOU 체결을 비롯한 연대 확대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포지역 국회의원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며 "김포시가 복지와 나눔의 최고 도시가 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