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삼성 무실점 견인한 헨리 홈팬 94% 지지 얻어 5월 MVP
상태바
수원 삼성 무실점 견인한 헨리 홈팬 94% 지지 얻어 5월 MVP
  • 심언규 기자
  • 승인 2020.06.05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은 캐나다 국가대표 출신 수비수 도닐 헨리가 도이치 모터스 5월 최우수선수(MVP)이자 초대 MVP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헨리는 지난 1~3일 수원 팬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투표에서 총 939표 중 94%에 달하는 883표를 얻어 MVP로 뽑혔다.

헨리는 지난달 수원 전 경기에 출전했고, 최근 2경기 연속 무실점 경기를 이끌기도 했다. 헨리는 "팬들이 직접 5월의 MVP로 뽑아 줬다는 소식을 듣고 큰 영광과 책임감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무실점 경기를 통해 승리에 이바지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말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