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작물 훼손하는 야생조류 ‘게섰거라’ 강화 삼산면 한시적 피해방지단 운영
상태바
농작물 훼손하는 야생조류 ‘게섰거라’ 강화 삼산면 한시적 피해방지단 운영
  • 김혁호 기자
  • 승인 2020.06.05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강화군 삼산면은 텃새가 된 오리 등 야생조류 개체 수의 증가로 농작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한시적 피해방지단을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농작물(벼·콩 등) 활착기 전 야생조류로 인해 뿌리 등이 훼손되는 피해가 늘자, 농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한시적으로 포획허가를 받아 운영하는 것이다.

피해방지단은 농가의 신고에 따라 야생조류를 포획하거나 공포탄을 발사하는 방법으로 농작물을 보호할 계획이다.

차관문 면장은 "신체·재산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농민들이 정성껏 가꾼 농작물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피해방지단을 내실 있게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