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승 남은 리버풀, 30년 만의 영국 프리미어리그 우승
상태바
1승 남은 리버풀, 30년 만의 영국 프리미어리그 우승
  • 연합
  • 승인 2020.06.26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리버풀이 30년 만의 1부리그 우승을 눈앞에 뒀다.

리버풀은 25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크리스털 팰리스(C팰리스)와의 31라운드 홈경기에서 4-0 완승을 거뒀다. 선두 리버풀은 승점 86(28승2무1패)을 쌓아 한 경기를 덜 치른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63·20승3무7패)와의 승점 격차를 23으로 벌렸다.

리버풀은 26일 맨시티가 첼시전에서 비기거나 지면 곧바로 조기 우승을 확정한다. 맨시티가 첼시전에서 이기더라도 리버풀이 남은 7경기에서 1승만 더하면 우승한다. 리버풀이 우승하면 1989-1990시즌 이후 30년 만에 잉글랜드 최상위 리그 정상에 복귀하게 된다. 1992년 프리미어리그 출범 이후 첫 우승이다.

리버풀은 전반 23분 만에 트렌트 알렉산더-아널드가 프리킥으로 선제골을 뽑았고, 전반 44분 무함마드 살라흐<사진>가 파비뉴의 도움으로 추가골을 넣어 2-0을 만들었다. 후반전에도 리버풀의 골잔치가 이어졌다. 파비뉴가 후반 10분 골대에서 약 30m 떨어진 지점에서 오른발 중거리 슈팅을 골대 오른쪽에 꽂았다. 24분 역습 상황에서는 사디오 마네가 살라흐의 도움으로 득점해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