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새마을회, ‘우리동네 행복밥상’ 여름음식 나누기 실천
상태바
가평새마을회, ‘우리동네 행복밥상’ 여름음식 나누기 실천
  • 엄건섭 기자
  • 승인 2020.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새마을회는 지난 9일 설악생활체육공원에서 설악면새마을부녀회원 30여명과 함께 2020년도 경기도 지방비 보조금 지원사업인  「우리동네 행복밥상」 밑반찬과 여름음식 나누기 운동을 펼쳤다.

「우리동네 행복밥상」사업은 소년소녀가장 및 홀몸노인 등 소외 이웃에 대한 정서적 고립을 방지하기 위한 사업으로, 각 읍면 부녀회 별로 사업을 진행 중이다.

설악면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은 우엉조림·장조림 등 손수 만든 밑반찬을 개별 포장해 설악면 내 저소득 가구에 직접 전달했다.

이날 박지숙 설악면새마을부녀회장은 "봉사활동을 진행하면서 고마워하시는 분들을 보며 뿌듯함과 보람을 느낀다.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이 있다면 언제든지 봉사에 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