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일부지역 ‘크린넷’ 임시 가동중단 …24일까지 차량으로 수거
상태바
김포 일부지역 ‘크린넷’ 임시 가동중단 …24일까지 차량으로 수거
  • 이정택 기자
  • 승인 2020.07.20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의 일반·음식물 등 생활쓰레기 자동집하시설 ‘크린넷’ 고장으로 오는 24일까지 관련 업체들이 긴급 차량 수거에 나선다. 

차량 수거 대상 지역은 한강신도시 라베니체 경계 북쪽의 운양동 전역과 장기동 및 장기본동 일부로, 아파트는 24개 단지 1만6천597가구이며 투입구는 4곳이다.

이번 고장은 시설 노후화 및 처리용량 과부하로 송풍기 인버터 6대 중 3대가 망가지면서 발생했으며, 부품이 해외 발주 대상이어서 수급에 다소 시간이 소요된다.

시는 크린넷 고장 보고 즉시 아파트 등 관리사무실을 통해 가동 중지와 차량 수거를 안내하고 긴급 대책 마련에 나섰다. 재가동 전까지 아파트 단지에는 임시 수거통을 설치하고, 빌라와 상가에는 기존 투입구 옆에 쓰레기를 모아놓으면 차량으로 순회하며 수거할 계획이다.

정하영 시장은 "아파트와 상가, 주택지구를 나눠 긴급하게 차량 수거에 나서게 됐다"며 "재가동 전까지 불편이 최소화되도록 업체와 함께 모든 역량을 집중해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